뉴스그룹 > 뉴스피플 > 국내 직장 선교(국내 이주민 외국인 근로자 전도 사역)
기사제보   |   회사소개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선교인물 | 명사초대 | 지령 70호 축하메세지 | 특별대담 |
 
  [선교인물] 국내 직장 선교(국내 이주민 외국인 근로자 전도 사역)
 
   · 게시일 : 2020-10-01 14:16:52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1회 귀출라프 전문인 선교사 기념 틈새 전도대회 개최

 

코르나19 이후에 비대면 시대에 제1회 귀츨라프 틈새 전도대회는 어쩌면 모험이고 위험이 노출되어 어려움이 생길 수 있는 상황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한직선 40주년 추진위원회에서 귀츨라프 장학회 출범과 이주민 외국인 선교센터(노광국선교사)의 개소식은 또 하나의 축복이 아닐 수 없다. 평택외항국제 선교회 김윤규 대표는 제1회 귀출라프 틈새 전도대회에 큰 의미를 부여하고자 한다.

어느 시대(로마 시대:카타콤)나 어떤 어려운 상황 속에(사우디 사막에서 예배)도 예배와 예수님의 지상 명령(전도)은 반드시 지켜나가는 것이야말로 한국직장 선교연합회가 나아가야 할 성서적 본질(Biblical Essence)로서 전도야말로 성서로 돌아가는( Return to the Bible) 가장 중요한 직장 선교사의 본질임을 제시하고자 한다.

 

1. 귀출라플 선교사 소개

1832년 한국에 온 첫 번째 개신교 선교사인 칼 귀츨라프(Karl Friedrich August Glaff, 1803-1851)의 조선 선교 방문은 순교한 토마스 선교사보다는 34, 의료선교사 알렌보다 52, 언더우드와 아펜젤러 선교사보다 53년이나 앞서 한국을 방문한 최초의 선교사이다.

2. 1회 귀플라프 틈새 전도대회 배경

1부 한직선 40주년 기념추진 위원회의 행사로 보령센터에서 귀츨라프 장학회 출범을 위한 예배는 주대준 한직선 이사장의 사회로 드려졌다.

2부는 평택외항국제선교회 김윤규 대표는 이주민 외국인 사역을 20년 이상의 경험을 바탕으로 이주민 외국인 근로자 사역에 가장 필요한 것은 선교센터 주변을 중심으로 여리고 땅 밟기, 중보 기도와 선발대가 보령에 근무하는 이주민 외국인 근로자들이 거주하는 공단 및 공장 주변을 전도할 것 대한 시급성 제시하고 보령 선교 센터에서 귀츨라프 제1회 귀출라프 틈새 전도대회를 거행하게 되었다.

3. 틈새 전도법(Time of Dead Evangelism)

인사법 전도와 입과 발로 틈새 전도(8:35)로서 개인의 생활 속에서 개인 업무와 병행하면서 가는 곳에서 틈새로 전도하는 전도법( 지하철, 은행, 우체국, 마트)등 일상생활에서 가는 곳에서 잠시 틈새를 이용하여 1명부터 시작 하는 아주 간단한 기초적인 전도 법이다.

전도할 때 본인의 자존심(개인의 학벌, 현재, 과거의 사회적 지위, 재산, 잘난 것, 자기 자랑)을 내려놓아야 한다

4. 1회 귀츨라프 틈새 전도 대회 진행 방법

김윤규 선교사는 전도는 왕의 명령입니다.(28:19-20)라고 성경을 중심(성서로 돌아가라)으로 오리엔테이션 하면서 자원하는 마음으로 제1회 귀출라프 틈새 전도대회에 동참을 호소 한다. 30분 동안 본 선교 센터를 중심으로 돌면서 여리고성 땅 밟기 중보기도하면서 5명씩 팀 구성한다. 전도팀 구성 후 팀원끼리 이주민 외국인 근로자 틈새 전도 시행한다.

전도 팀장을 임명하여 전도 전 성령님께 오늘 전도를 통하여 준비된 영혼을 만나게 도와 달라는 전도 전 기도가 중요 하다. 전도팀은 다 같이 걸어가면서 여리고 성 땅 밟기 중보 기도하다. 팀별로 보령 선교 센터 돌면서 이 산지( )를 귀출라프 장학회에게 달라고 외치면서 계속 중보 기도합니다.

전도지를 주거나 기타 전도 물품을 나누어 주고 나서 버리지 않았는가? 확인 후 버린 전도지나 유인물을 바로 수거 합니다. 외국인 영혼을 만나면 당황하지 말고 한 사람은 재빨리 구글 번역기를 이용하여 그 나라 언어를 찾아서 보여 주시면 됩니다.

전도의 결과는 성령님(예수님)께 맡깁니다. 전도는 최종목적은 본인의 교회에 출석시키는 것도 중요하지만영혼 구원입니다.

5. 틈새 전도법 전도 장비(Tool)

1) 이미지 전도 1+0=100, 0+100=100.

2) 구글 전도는 외국인들에게 전도 할 때나 약간의 호기심이나 머뭇거리는 사람들에게는 질문을 하십시오? 혹시 예수님 믿으십니까? 그렇다면 4영리에 대하여 들어보셨습니까? 반응이 있는자는 P10까지 읽어준다(영어4영이). 혹은 브리지(BRIDGE) 전도법 P23이나 브리지 1분 틈새 전도, 3분틈새 전도를 활용하여 간단한 전도한다.

3) 본인이 체험한 예수님의 개인 간증( 전도)의 내용(성경)을 설명한다.

4) 팀장+팀원은 항상 함께 성령께 합심 기도한다

5) 예수님을 믿는다고 그냥 보내는 말라. 4영리 11p-15p를 함께 읽어 드린다. 예수님을 잘 믿으라고 권면하고 기도합니다.

6) 복음 전도하기 전 팀장은 먼저 팀원들 앞에서 전도 시범을 보입니다.

7) 전도의 결과는 성령님(예수님)께 맡깁니다.

 

이주민 외국인 근로자 선교 기도제목

 

1) 골방 기도실에서 중보 기도 할 때 영성이 살아납니다.

2) 보령 이주민 외국인 근로자 사역을 시작하는 노광국선교사님을 위한 여리고 땅 밟기 중보 기도와 기도의 동역자를 주소서 /노 선교사님께서 귀출라프 선교사님처럼 복음을 전파할 때 전도대상자를 설정하고 기도 후 성령께 의지하고 전도하는 직장 선교사가 되게 하소서 / 이 산지를 귀츨라프 장학회에 주소서

3) 무당, 이단등 (신천지, 하나님교회 깨져라) 사탄은 물러가라

       평택외항 국제선교회 대표 김윤규 선교사

 
김 정태의 멘토링 이야기 [11]
'슈퍼맨' 이하루, 강아지와 데…
화평함과 거룩함.
종교개혁 500주년 발자취를 찾아서...
태국선교사역-최정민선교사
부르키나파소 선교사 소식
조대현 전 헌법재판관·임준택 전 직…
세월호 조사특위, 17일 예비조사팀 구…
"흰 식빵이 유해세균 없애고 '대장…
유병언 도피 지원 '신엄마' 자…
 
.회사소개  |  인사말  |  공지사항  |  기자명단  |  조직도  |  광고안내  |  후원안내  |  광고지역본부문의  |  기자실
국제선교신문
서울시 중구 퇴계로 134(남산동3가 13-16) / 이사장 : 배성태 / 발행인 : 최원표(최요한) / 청소년보호책입자: 최원표     [개인정보취급방침]
등록일: 2012.12.25 | 등록번호:서울 송파 다 10537 | 연락처 : 02-3789-3927  /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www.wmnews.org | COPYRIGHT ⓒ The World Mission New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