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그룹 > 오피니언 1 페이지
기사제보   |   회사소개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현의섭목사 | 장기철목사 | 김태연교수 | 박신배교수 | 자유기고문 | 김민섭교수 | 이재웅목사 | 손홍주목사 | 임천석목사 | 박용옥목사 | 한요한목사 | 윤사무엘목사 | 이선구목사 |
 
 
현재위치 : 메인 / 오피니언
사망의 세월 38년
2020-12-01 | by 홈관리자
300만 내외쯤으로 추산되는 이스라엘 백성들이 430년 만에 엑소더스에 성공한 이 역사는 불가사의다. 스펙터클 영화(spectacle film)에서나 볼 수 있을 픽션이라면 그런가보다 할 것이다. 그렇지 않아도 1956년 작품인 허리우드의 명감독 세실 B 데밀이 연출한 영화 <십계>는 전무후무한 명화로 꼽힌다....
주추를 반석위에 놓는 것이 사명이다.
2020-12-01 | by 홈관리자
  현대 사회에서의 돈과 학벌은 경중을 구분할 수 없을 만큼 상호 관계적이다. 좋은 학벌은 수입을 보장해주고 신분 상승과 권력도 얻게 해준다. 이런 사실을 잘 알기에 명문 대학을 향한 경쟁은 어려서부터 치열하다. 자식을 명문 대학에 보내려면 엄마의 정보력과 아빠의 무관심과 할아버지의 재력이 뒷받침 돼야 한다는 우스갯소리도 있다. 돈이 있어야 학원...
일장춘몽(一場春夢)
2020-11-01 | by 홈관리자
  드라마(drama)의 어원은 드림(dream)이다. 드라마는 fiction 곧 허구(虛構)다. 픽션이 소설로 구분되는 문학텍스트를 지칭하는 용어지만, 실제가 아닌 가공된, 날조된, 재미를 위하여 상상으로 꾸며서 만들어낸 문학 각 장르를 픽션이라 한다. 한마디로 가짜 이야기다. 드라마가 사람 사는 이야...
하나님이 받으시는 예배의 회복이 사명이다
2020-11-01 | by 홈관리자
  요즘 코로나19의 확산과 깜깜이 감염이 전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일어나고 있기에 방역당국은 이미 방역등급을 2.5단계로 3단계에 준하는 상태로 상향하였다. 방역당국은 대한민국이 코로나 2차 대유행의 기로에 서있기 때문에 “최소한 10일 정도는 출퇴근 및 필수적인 외출을 제외하곤 모임・여행 등 사람 간의 접촉을 줄여 달라”고 간곡히 당부했다. 이런 ...
선교 동향
2020-11-01 | by 홈관리자
  팬데믹 이후 세계 선교는 어떻게 변화될까? 오늘날 일어나는 세계 선교지의 상황은 불확실하고 어둡다. 먼저 선교지에서 일어나는 현상적인 상황을 보면서 선교 동향을 타진해보고자 한다. 한국 선교사들 이 만 명 정도 세계에서 활동하며 보이지 않는 선교사로서 전도하는 것을 추산...
한국교회 리더 누군가
2020-11-01 | by 홈관리자
    코로나 감염 사태가 교회와 성도들에게서 발견되기 시작하면서 사회와 불신자들은 교회를 향해 화살을 돌리고 있습니다. 가능하면 댓글을 잘 읽지 않는데, 몇주 전에 댓글을 보았습니다. 교회를 향한 쓴소리를 넘어, 악감정과 욕설 그리고 교회를 향한 입에 담기 싫은 말까지 하고 있었습니다. 너무 화가 나고, 예수님 생각에 눈물이 나고, 특히 십...
교회(에클레시아)19
2020-11-01 | by 홈관리자
  대전과학기술대학교 교수 강창렬   (7) 사도들의 터 위에 세워진 교회(2:20) •사도들과 선지자들의 터 •그리스도만이 교회의 터요 기초 석(石)임(고전3:10~11, 마21:42, 행4:11) •사도들의 사역이 장로들에게 전승됨 •사도=‘보내심을 받았다’라는 뜻 •12사도=장로들=목자들(벧전5:1, 요이1, 요삼1, 행20:17) •목사직은 후대에 생긴 제도로...
양자(養子)의 아바 파테르
2020-10-01 | by 홈관리자
  우리나라는 원래 동성동본에 한하여 양자를 삼았었다. 친자가 없을 경우 상속이나 제사 등을 위하여서였다. 성경에는 하나님께서 구원 받은 우리가 종의 영을 받지 않고 양자의 영을 받았다고 단언하였다(롬8:15). 노예가 주인의 양자가 되면 주인의 아들로서의 특권, 이를테면 아버지의...
비대면 예배?
2020-10-01 | by 홈관리자
  내가 처음 스위스를 가본 것은 1972년이었다. 마침 주일이 되어 취리히(Zurich)에 <물 교회> 즉 쯔빙글리(Zwingli)가 목회하던 교회에 가서 예배를 드렸다. 그 교회를 물 교회라고 한 것은 교회의 기둥 절반이 쥐리히 호숫가에 박혀 있기 때문이다. 그날 따라 성찬식이 있어서 나는 스위스 개혁교회의 예배를 처음 드리게 되었다.   쯔빙글리는 칼빈(J....
현존하시는 하나님 경험이 사명이다.
2020-10-01 | by 홈관리자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어서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실행을 염려하고 있다. 안타깝고 송구한 것은 일부 교회의 소그룹 모임에서 주요 감염원이 발생되고 있다는 사실이다. 소그룹 모임에서 마스크를 쓰지 않고 통성으로 기도하고 큰소리로 찬송하면서 비말에 의해서 감염원이 발생 됐다는 결론이 전문가들의 일반적인 시각이기에 이번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교회(에클레시아)18
2020-10-01 | by 홈관리자
     7. 에베소서에 나타난 하나님의 교회(엡2:22) •세상 풍속(마귀)을 따르고 육체의 욕심을 따라 살던 자를 그리스도와 함께 살리셔서(중생, 부활) 새사람이 되게 하신 것이 구원의 은혜임(요12:24∼25, 롬4:24∼25, 6:4∼8, 15∼16, 22∼23, 10:9∼10)   (3) 하나님 뜻의 비밀을 아...
사람으로 사는 사람
2020-09-01 | by 홈관리자
    사람은 처음부터 사람으로 창조되었으니 사람으로 살아야 마땅하다. 짐승처럼 살면 짐승이다. 그런데 사람답게 산다는 것은 사람이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 받았으므로 하나님께 소속된 삶을 살아야 된다는 의미다. 하나님의뜻을 따라 사는 것을 의미한다. 하나님의 뜻은 하나...
고뇌하는 선지자
2020-09-01 | by 홈관리자
  선지자는 그 시대의 문제를 고뇌하며 하나님의 말씀을 선포하는 자를 말한다. 그 중에서도 하박국 선지자는 참으로 독특하다. 그는 B.C 640~609년까지 사역을 했지만, 당시 국제적 환경은 격동기였다. 그가 사역하기 전에 유다를 에워싼 강대국의 힘겨루기는 흡사 오늘의 한국과 닮았다. 즉 앗수르 제국은 완전히 분해되어 다시 회복이 어려웠고, 애굽의 군대는 B.C...
예수의 형상을 닮아가는 것이 사명이다
2020-09-01 | by 홈관리자
  코로나19로 인하여 모두가 힘들고 지쳐있다. 이런 때 일수록 서로를 배려하는 마음이 필요하다. 자기의 하는 일이 사회와 국가를 위한 일이라고 자부하고 사는 사람이 있었다. 어느 날 그는 동료들과 등산을 하고 있었는데 자기가 진 짐이 가장 무겁고 소중한 것이라고 생각했다. 그는 아침 일찍이 일어나 가장 작아 보이는 배낭을 찾아서 얼른 메었다. 그런데 ...
코로나 19 시대에 출애굽 신앙의 선…
2020-09-01 | by 홈관리자
  요즈음 코로나 19 전염병으로 온 세상이 공포의 도가니에 빠졌다. 이 공포와 두려움에서 어떻게 벗어날 수 있을까? 성경은 그 해결책을 무엇이라 말하는가? 출애굽기 1-12장에서는 그 답을 잘 말해주고 있다. 출애굽의 신앙을 가지고 살라고 하는 것이다. 뉴스위크지는 앞으로 이 전염병으...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슈퍼맨' 이하루, 강아지와 데…
화평함과 거룩함.
종교개혁 500주년 발자취를 찾아서...
태국선교사역-최정민선교사
부르키나파소 선교사 소식
조대현 전 헌법재판관·임준택 전 직…
세월호 조사특위, 17일 예비조사팀 구…
"흰 식빵이 유해세균 없애고 '대장…
유병언 도피 지원 '신엄마' 자…
제목/ 교회에서 사용하는 영상과 음향…
 
.회사소개  |  인사말  |  공지사항  |  기자명단  |  조직도  |  광고안내  |  후원안내  |  광고지역본부문의  |  기자실
국제선교신문
서울시 중구 퇴계로 134(남산동3가 13-16) / 이사장 : 배성태 / 발행인 : 최원표(최요한) / 청소년보호책입자: 최원표     [개인정보취급방침]
등록일: 2012.12.25 | 등록번호:서울 송파 다 10537 | 연락처 : 02-3789-3927  /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www.wmnews.org | COPYRIGHT ⓒ The World Mission New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