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그룹 > 선교사역 > 미국선교-김순식목사
기사제보   |   회사소개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중국 | 미국 | 일본 | 태국 | 대만 | 가나 | 호주 | 필리핀 | 불가리아 | 탄자니야 | 캄보디아 | 인도네시야 | 기타지역 |
 

  [미국] 미국선교-김순식목사
 
   · 게시일 : 2019-09-15 21:14:18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기도 없이는 안전하게 살아갈 수 없는 세상

 

미국에서 20198월 현재까지 251건의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거의 매일 여기저기에서 무차별 발포되는 총알로 죄 없는 수많은 사람들이 생명을 잃고 총상을 입고 있습니다. 학교, 교회, 마트, 나이트클럽 등,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곳을 택하여 대량 살상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그 옛날 서부 영화에서나 볼듯한 장면들이 미국 전 지역에서 날마다 벌어지고 있는 것입니다. 하루에 한 건 이상의 총기사건이 일어나고 있는 것입니다.

 

지난 83일 오전 10시경 미국 텍사스주 엘패소 시엘로 비스타 몰 근처의 월마트에서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하여 20명이 사망하고 26명이 부상을 입었습니다. 다음날인 4일 새벽에는 오하이오주 데이턴의 오리건지구에서도 총기 난사가 발생해 용의자를 포함해 10명이 숨지고 최소 26명이 부상했습니다. 워싱턴포스트지는 지난 53년 동안 169명의 총격범이 다수의 시민을 향해 가한 무차별 총격으로 총 1196명이 사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미국 질병 통제 예방본부(CDC)의 보고에 의하면 2017년 한 해 동안에 4만 명에 가까운 사람들이 총기로 사망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전 세계적으로는 25만 명이었다고 합니다. 해마다 총기로 자살, 강도, 살인 등으로 사망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총기 소유가 자유스러운 미국 땅에서 내일 일을 알 수 없는 가운데 목숨을 유지하고 산다는 것이 정말로 두려운 것입니다. 이러한 환경 속에서 자녀들을 키우며 살아간다는 것 자체가 매일 매일 기도 없이는 살아갈 수가 없는 것입니다.

 

(야고보서4:13,14)”들으라 너희 중에 말하기를 오늘이나 내일이나 우리가 아무 도시에 가서 거기서 일 년을 유하며 장사하여 이를 보리라 하는 자들아 내일 일을 너희가 알지 못하는도다 너희 생명이 무엇이뇨 너희는 잠간 보이다가 없어지는 안개니라

 

 

하나님의 성회 한국총회

은퇴 목사, 김순식


 
필리핀에서 의료봉사하며 ‘실전 선…
100세 시대, 베트남에서 배우는 효심
청소년의 다름을 이해하고 필요를 파…
청소년에게 복음과 삶이 일치하도록 …
가나 소식 2
믿음의 가정들이 무너져 가고 있다!
일터 교회의 영역 : 컨텐츠 영역
건강한 가정
김 정태의 멘토링 이야기 [11]
'슈퍼맨' 이하루, 강아지와 데…
 
.회사소개  |  인사말  |  공지사항  |  기자명단  |  조직도  |  광고안내  |  후원안내  |  광고지역본부문의  |  기자실
국제선교신문
서울시 중구 퇴계로 134(남산동3가 13-16) / 이사장 : 배성태 / 발행인 : 최원표(최요한) / 청소년보호책입자: 최원표     [개인정보취급방침]
등록일: 2012.12.25 | 등록번호:서울 송파 다 10537 | 연락처 : 02-3789-3927  /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www.wmnews.org | COPYRIGHT ⓒ The World Mission New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