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그룹 > 선교사역 > 미주 이민 교회의 스토리들 – 31
기사제보   |   회사소개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중국 | 미국 | 일본 | 태국 | 대만 | 가나 | 호주 | 필리핀 | 불가리아 | 탄자니야 | 캄보디아 | 인도네시야 | 기타지역 |
 

  [미국] 미주 이민 교회의 스토리들 – 31
 
   · 게시일 : 2019-01-01 21:17:17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은퇴 후의 노후 생활-19 (치매예방의 비결)

 

“1899 9988” 이라고 하는 것은 “18세의 기억을 99세까지, 99세까지 88(팔팔)하게 사세요의미를 두고 있다고 합니다. 이런 의미대로 건강하게 장수하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나이가 들어가면서 몸도 쇠약해지고 이상한 증상도 나타나는 것이 당연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특히 노인들에게 발생하는 치매 증상은 여러 모양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로널드 레이건 미국 전 대통령 부인, 낸시 레이건(Nancy Reagan)은 치매 환자 가족의 고통을 이렇게 표현했습니다. "사랑하는 사람이 눈앞에서 천천히 분해되어 무너져가는 것을 지켜보는 괴로움이다.“ 얼마나 가슴이 아픈 일이면 이런 표현을 했겠습니까? 국내 중앙치매센터가 발간한 '2017 연차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65세 이상 전국의 노인 인구는 7066201, 이중 치매 환자는 702436명으로 유병률은 9.94%로 나타났습니다. 노인 10명 중 1명이 치매 환자로 12분당 1명씩 발생했다는 통계가 나왔습니다.

 

알츠하이머병은 서서히 발병해 조금씩 진행되는 것이 특징이고, 치매를 일으키는 퇴행성 뇌 질환입니다. 알츠하이머병의 초기 특징은 최근의 일을 기억하지 못하는 문제를 보이지만, 점점 병이 진행할수록 판단력이나 언어능력에서 장애가 발생하게 됩니다. 최근 미국의 콜롬비아 대학교에서 식습관을 바꾸면 알츠하이머병의 발병 위험을 낮출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영화 십계와 벤허의 주인공이었던 배우 찰톤 헤스턴, 로널드 레이건 미국 전 대통령, 마가렛 대처 전 영국 수상 등 많은 유명 인사들도 알츠하이머병에 걸렸습니다. 필자는 언제부터인가 기억이 아물거릴 경우가 있어 이것이 치매의 시초인가? 하고 염려를 하면서 치매 예방을 위한 비결이 무엇인지를 알아보았습니다.

 

1. 치매예방을 위한 좋은 음식물을 섭취하는 방법입니다.

 

항산화 물질이 풍부한 음식을 많이 섭취하는 것이 매우 유익합니다. 우유와 유제품, 오렌지, 레몬, 파파야, 시금치, 브로콜리, 컬리플라워 등의 채소가 효능이 있다고 합니다. 천연 치매예방약 보조제인 뉴로 이그나이트(NeuroIGNITE), 오메가-3, 비타민B1, B12 등의 영양제가 있습니다.

 

일본 규슈대학 의대대학원 연구팀은 후쿠오카 인근에 위치한 히사야마의 65세 이상 주민 1081명을 198812월부터 200511월까지 17년간 추적 관찰한 결과 노인들이 하루 한 컵 분량의 우유와 유제품을 섭취하면 알츠하이머병(노인성 치매)ㆍ혈관성 치매 등 모든 유형의 치매 발생 위험이 31%나 낮아진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2. 적절한 운동을 생활화하는 것입니다.

 

하루에 30분 이상 걷는 것이 뇌의 인지적 기능을 돕는다고 합니다. 필자가 사는 플로리다 날씨는 높은 온도와 습도 때문에 밖에서 자전거를 탄다거나 걷는 일이 쉽지가 않습니다. 그래서 얼마 전부터 필자는 휘트니스 센터에 가입해서 매일 2시간 정도로 열심히 걷고, 타는 운동을 하고 있습니다. 70이 넘어 런닝머신에서 뛰다 보니 며칠 동안 온몸이 쓰시고 아팠습니다. 굳어진 뼈와 근육들이 뛰는 바람에 놀랬던 것 같습니다.

 

3. 독서 또는 뇌신경을 활발하게 해주는 일입니다.

 

필자는 15년 전부터 배워온 동영상, 플래쉬 영상 등을 만드는 일을 꾸준히 하고 있습니다. 작품 만드는 일에 몰두하면 재미도 있고, 시간도 무료함이 없고, 뇌에도 새로운 활력소를 불어 넣어 여러 면에서 유익한 것 같습니다. 매일 성경 읽기를 통하여 두뇌의 회전을 돕고 하나님 말씀으로 은혜를 받는 일이 현명한 방법 중의 하나일 것입니다.

 

국제알츠하이머 협회에 따르면 2015년 전 세계치매 환자 수는 4678만 명으로, 이는 오는 2050년에는 13145만 명으로 급증할 전망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100세 시대를 건강하게 살아가기 위해서는 음식섭취에도 신경을 쓰고 적당한 운동과 두뇌활동을 돕는 일들을 찾아서 실행에 옮겨야 할 것입니다.

 

 

하나님의 성회 한국총회

은퇴 목회자, 김순식 목사

 


 
필리핀에서 의료봉사하며 ‘실전 선…
100세 시대, 베트남에서 배우는 효심
청소년의 다름을 이해하고 필요를 파…
청소년에게 복음과 삶이 일치하도록 …
가나 소식 2
믿음의 가정들이 무너져 가고 있다!
일터 교회의 영역 : 컨텐츠 영역
건강한 가정
김 정태의 멘토링 이야기 [11]
'슈퍼맨' 이하루, 강아지와 데…
 
.회사소개  |  인사말  |  공지사항  |  기자명단  |  조직도  |  광고안내  |  후원안내  |  광고지역본부문의  |  기자실
국제선교신문
서울시 중구 퇴계로 134(남산동3가 13-16) / 이사장 : 배성태 / 발행인 : 최원표(최요한) / 청소년보호책입자: 최원표     [개인정보취급방침]
등록일: 2012.12.25 | 등록번호:서울 송파 다 10537 | 연락처 : 02-3789-3927  /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www.wmnews.org | COPYRIGHT ⓒ The World Mission News. All Rights Reserved. Designed by HAZO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