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최재민선교사

Missionary  

멕시코-최재민선교사

국제선교신문 기자 기사 등록: 2023.09.04 09:35

7fc752d9ba37adfd6d8a6cfcc78dba77_1693787732_7972.jpg
 

19748월에는 제 신앙에 큰 획을 그었던 엑스플로 74’ 전도대회에 참석했었고, 4년 후 7월과 8월에는 훈련소에서 고된 훈련을 받았었습니다. 그리고 19898월에는 하나님께서 우리 가족을 한국에서 상하(常夏)의 나라 도미니카 선교사로 보내셨었습니다. 지금은 멕시코 선교만 20년째입니다. 되돌아보면 도미니카에서는 수업료를 많이 냈고, 지금 멕시코에서는 감사헌금을 많이 내고 있습니다. 즉 너무나 감사히 멕시코 선교 사역에 임하고 있습니다.

영화 상영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멕시코에서 여러 방법으로 복음 전파를 위해 기도하며 노력하고 있습니다. 일단 저는 멕시코 현지인들에게 어떻게든 직접 예수 그리스도를 전하고 싶었고, 그들의 가슴에 심어주고 싶었습니다. 그리하여 많은 재활원들과 여러 교도소 재소자들에게 [예수] 영화를 비롯한 많은 기독교 영화들을 상영하여 주고 있습니다. 저들이 본 기독교 영화들이 저들의 머릿속에, 가슴속에 깊이 자리할 것입니다. 최근까지 멕시코에서만 800여회의 영화를 상영하였습니다. 영화 상영 정말 좋은 복음 전파의 도구입니다.

제가 이 영화를 들고 중미에도 가고 싶었으나 그러지 못하니(?) ‘캐러밴이라는 이름으로 무리를 지어 과테말라, 엘살바도르, 온두라스, 아이티 등 중미의 여러 나라에서 미국과 국경을 마주한 여기 티화나까지 올라와서 -물론 저들의 목표는 미국 입국이지만- 저는 저들의 임시 텐트촌에 가서도 영화 상영을 했었고, 지금의 다른 커다란 거처에 가서도 가끔 영화 상영을 하고 있습니다. 지금은 많은 무리를 지어 올라오는 것은 덜하나 지금도 여전히 올라오고 있습니다.

Cabo & Hermosillo 교도소 영화 상영 -

물 들어올 때 노 저어라뭐 이런 말이 있지요. Covid 이후 오랫동안 노크해온 Cabo 교도소와 Hermosillo 교도소에서 영화 상영이 가능하다는 소식이 와서 무더위가 시작되었지만 다녀왔습니다. Cabo 교도소에서 3, Hermosillo 교도소에서는 2회의 영화 상영을 하였습니다. 이런 곳은 가급적 여름철은 피하고 겨울철에 방문하면 조금 나을 텐데 언제 또 가능할지 몰라 조금 급하게 다녀왔습니다.

건축 사역 -

코로나 이후에는 건축이 중단된 교회, 증축이 필요한 교회의 건축을 도왔거나 지금도 돕고 있습니다. 또한, 교회는 있지만, 아이들 교실이 없는 교회의 아이들 교실 공사도 했고, 몇 교회의 의자들을 사주기도 했습니다. 가난한 교회의 열악한 화장실을 새로 지어주는 화장실 공사도 이상하게(?) 계속 연결되고 있습니다.

겨울철 교도소 담요 필요 -

멕시코의 교도소마다 수천 명씩의 재소자들이 수용되어 있으나 멕시코 정부에서는 담요는 물론 생필품도 거의 공급을 못 해줍니다. 그래서 우리는 매년 겨울철에 한인 교회들의 후원으로 멕시코 여러 교도소에 담요 들여보내는 일도 하고 있습니다. 이 일에도 기도와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이렇게 멕시코 선교사로 불러주시고, 인도하여 주신 하나님 아버지께 얼마나 얼마나 감사한지요! 저들에게 축복의 통로가 되고 싶습니다. 저의 선교 사역을 통해 많은 영혼이 주께 돌아오길 바라며 오늘도 주님과 함께 이 길을 걷습니다. 또한, 멕시코 선교를 위해 계속 기도해 주시며 귀한 선교비로 동역하여 주시는 교회들에 감사를 드립니다.

 

기도 제목

1.교도소에서 활발한 영화상영과 겨울철 담요 넣어주는 일이 잘 진행되기를.

2.재활원들에서의 영화 상영을 통하여 많은 형제들이 주님께 돌아오기를.

3.아직도 중미에서 올라오는 캐러밴들 거처에서 영화 상영이 계속될 수 있기를.

4."생명의샘 (Fuente de Vida)" 교회 건축이 잘 진행되기를.

5.교회가 필요한 제2의 쓰레기장 마을에 교회 터가 확보되고, 건축비가 마련되기를

6.푸틴의 야욕이 수포가 되고 하루속히 전쟁이 종식되고 우크라이나에 평화가 임하기를

7.우리 자녀들 에스더와 바울의 직장 생활 & 배우자 만남을 위해

 

 

 

최 재 민 선교사

취재: 국제선교신문 기자    기사입력 : 23-09-04 09:35

Copyright @2012 국제선교신문. All rights reserved.
국제선교신문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독자의견

인도콜카타-이후선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인도총선한국에서처럼 인도에도 총선이 시작되어 진행중입니다. 인도 현 집권당은 인도 인민당으로힌두근본주의로 내세우고 있습니다. 정부의 묵인하에 여러 주에서 그리스도인들과 교회들이어려… 더보기
탄자니아-김명성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1.사랑으로이 세상은 지금도 추구하는 곳으로 빠르게 나아가고 있습니다. 한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가 고유의 장벽이 무너져가며 원탑시스템과 급변화로 요동칩니다. 이 기류가 가장 더딘 … 더보기
필리핀-김현영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할렐루야 주님의 은혜로 살아갑니다. 할렐루야 주님의 은혜를 감사합니다. 2015년 3월부터 직장암 수술에 두 번, 작년에 폐암 수술 두 번, 10년 하나님의 은혜를 가능하면서 막상… 더보기
인도뭄바이-임성근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요즈음 뭄바이 날씨가 이상기온으로 더 덥고 습합니다. 옷 입고 습식 사우나에 앉아 계신다고 생각하시면 될 것입니다. 너무 덥고 습해서 몸의 기능이 떨어지고 정신이 어리벙벙해질 때도… 더보기
방콕-정석천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방콕은혜센터(Bangkok Grace Center)2022년 9월 30일 센터 구매를 위해 처음 계약금을 지불하고 진행해오던 건물 구매 비용 마련과 이사는 우여곡절이 많았지만, 동… 더보기
방글라데시-박필우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기상 관측 이레로 가장 뜨거운 4월방글라데시에서 기상 관측 이레로 가장 뜨거운 4월을 보냈습니다. 무려 34명 이상이 열사병 관련 증상으로 사망했다고 EFE통신이 보도했습니다.방글… 더보기
라오스-이종현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감격의 6 번째 졸업식을 통해 8 명의 목회자들을 배출사랑하는 “라사모” 모든 분들께 Love Laos Forever로 문안 드립니다. 라사모 여러분들을 위해 늘 기도하며 중보하고… 더보기
네팔-차기현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수도 카트만두도 한낮에는 무척 덥지만 머너허리에 비하면 아무것도 아닙니다. 한낮에 잠시 길을 걷고 있노라면 머리에서 김이 나는 것 같은 그래서 어지러워 쓰러질 것 같은 기분을 느끼… 더보기
우크라이나-최하영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이곳 우크라이나는 전쟁 발발한지 벌써 2년 1개월을 보내고 있고 계속진행 중에 있습니다.특히 키이우에 최근 31발의 포탄이 떨어져 일부 주민들이 피신하기도 하고 전기도 물도 안들어… 더보기
인도/네팔-이필립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이곳 네팔건지는 40도가 넘는 무더위가 시작되었어요. 무더위는 견딜만한데 석회와 기름과 흙이 섞여있는 냄새나는 수돗물에는 아직도 적응이 잘 안됩니다. 이곳은 물이 귀해서 정부에서 … 더보기
알바니아-최홍아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작년 11월에 욜라의 사역을 도우려고 안식월을 6개월 미룬 것이 오히려 저에게 감사의 시간이 되었습니다. 제가 안식월을 미루었기에 지난 번에 기도편지에 쓴 Aldo와 Kristia… 더보기
태국-김성은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싸왓디 삐 마이카/ สวัสดีปีใหม่ค่ะ/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4월에 왠 새해 인사냐고요?24번째 맞이하는 태국에서의 1년 중 3번째 맞는 새해 명절 쏭크란입니다. 해… 더보기
볼리비아-김혜리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제가 한국에 있는 동안 많은 사랑과 기도와 격려로 저에게 힘을 주신 여러분 모두에게 감사를 드리고, 여기에서 떠날때는 다시 볼리비아로 오게 될거란 예상을 하지 못하고 한국을 가게 … 더보기
태국-한용관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2024년 첫분기를 잘 지내게 해주신 하나님과 함께 하신 교회와 성도님들에게 감사를 드립니다.이곳 치앙마이는 문명과 원시가 공존 하여 전 세계에서 많은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더보기
베트남-신현우선교사
국제선교신문 |
“너희가 거저 받았으니 거저 주라”마10;8 저희부부가 2월 달에 한국을 방문하여 춘천에 잇는 예예동산을 방문하게 됩니다. 베트남에 1개월간 안식월로 로 오신 노인환 목사님 을 방… 더보기

Search

Recently

Tags

Poll


결과보기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