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 사람과 비교하지마라

문화예술 wmnews.org

다른 사람과 비교하지마라

국제선교신문 기자 기사 등록: 08.05 04:08
237366936_ZvrFLCmA_175b96e5c18939722852096ba18f40468b63e6a3.png
 


“각각 자기의 일을 살피라 그리하면 자랑할 것이 자기에게는 있어도 남에게는 있지 아니 하리니” [갈 6:4]

지금 세상에는 가진 것도 많고 배운 것도 많은데 열등감에 빠져 불행한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

우리는 핸드폰 하나로  세계 모든 사람들을 만날 수 있고 세계 구석구석을 볼 수 있으며 수많은 지식을 앉아서 얻을 수 있는  신기하고 편리한 세상에 살고 있지만 넘쳐나는 정보와 지나치게 과장된 현실들을 SNS로 접하다보면 상대적으로 자신이 남보다 못하거나 부족하다는 열등감에 빠져 살 수 있다는 것이다.

왜 저 사람들은 나보다 더 잘 살고 있는 것인가? 어떻게 저 사람들은 저런 능력을 가졌는가? ‘왜 나는 아직도 해내지 못하는 걸까?’ 등등 무의식적으로 매일 열등감을 느낄 수밖에 없으며 남들과 비교 하는 삶으로 불행하게 살아 갈수 있다.

정신의학자 칼 융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비교의식만 버릴 수 있다면, 우리 사회의 범죄와 자살, 우울증 같은 고질적인 병폐들을 쉽게 고칠 수 있다'고 말한다. 진정한 아름다움은 비교하지 않는데 있다. 자신이 부족하다고 느끼는 부분을 스스로에게 다그치지 않고  어떤 소식을 접하든 남과 비교하지 않고 사는 법은 없는 것인가?

프랑스의 저술가이자 윤리학자
라 로슈푸코는 행복은 사물 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 나 자신이 그것을 즐기는 능력에 있으며  다른 사람이 아니라 나 자신이 사랑하고 원하는 것을 즐길 수 있을 때 행복해 질 수 있다고 말했다. 하지만 행복하게 살 수 있는 기회를 뺏어 가는 것이 있는데 그것은 바로 타인과 나 자신을 비교하는 것이다.

그런데  비교하는 표현에는 엄청난 함정이 도사리고 있는 사실은 알아야 하는데 그것은 비교할 때  그 사람이 가지고 있는 가장 잘난 점과 내가 가지고 있는 가장 못난 점을 놓고 저울질을 한다는 것이다. 이렇게 되면 내 자신의 장점은 보지 못하고  남이 가진  장점만을 부러워하게 되며 내가 가지고 있는 것 현재  누리고 있는 것도 즐기지 못하고  부족한 것에만  집중하게 되는 것이다.

 맥츠웰 말츠 박사의 말에 따르면 세상 사람들 중 적어도 95% 정도는 열등감을 느끼고 있다고 한다.  그렇다면 왜 열등감을 느끼면서 살고 있을까요?
그것은 잘못된 가치 기준 때문이다. 우리는 돈과 명예와 권력을 가치 기준으로 삼고 다른 사람들과 자신을 비교한다.

특히 TV에 나오는 극중 인물을 자신과 비교함으로써도 열등감에 빠지는데 화려하고 초능력적인 세계인의 삶을 SNS로 매일 접하는  우리들의 삶이 얼마나 황폐해 질수 있는가 생각해 볼 문제인 것 같다

하지만 우리는 다른 어떤 사람에 비해 열등한 존재도 아니며 반대로 우월한 존재도 아니다.
성경은 하나님께서 우리들 한 사람 한 사람을 유일무이한 존재로 창조했다고 하셨다.

다시 말해 나  라는 존재는 세상의 단 하나의 독립적인 존재이며 이미 그 자체로 큰 가치를 지닌 특별한 존재라는 것이다

우리가 비교의 함정에서  빠져나오는 가장 빠른 길은  남이 아닌 나 자신을 제대로 알고 그 차이점이 무엇인지 그 본질을 이해하는 것이 아닐까 

자신의 자아가 갖는 가치관이 무엇인지 제대로 알고 그것이 나를 힘들게 하는 이유와 만족하게 하는 원인을 알고 나면 어느 것이 옳고 그른가 보다 한 차원 높은 무엇이 하나님이 기뻐하시는가?를 깨닫게 되는 것이다.

“ 드로가 그를 보고 예님이 이르되, 주여 이 사람은 무엇을 하리이까?”하니(요21:21)
그러나 예수님께서는 그 질문에 대해서는 대답을 해주지 않으시고 이렇게 말씀 하셨다.
예수께서 그에게 이르시되, “내가 올 때까지 그가 머물 것을 내가 원할 지라도 그것이 너와 무슨 상관이 있느냐? 너는 나를 따르라.” 주님께서는 베드로에게 그것이 너와 무슨 상관이 있느냐? 너는 나를 따르라. 고 하셨다.

이 말씀은 다른 사람들의 사역이 어떻게 돌아가는 지, 그들은 무엇을 어떻게 하고 있는지 그들의 사역은 얼마나 열매를 맺고 있는지에 대해서 관심을 갖기 보다는 주님께서 자기에게 맡기신 일에 전념하라는 뜻이다. 감사합니다.  ceok2@hanmail.net



취재: 국제선교신문 기자    기사입력 : 21-08-05 04:08

Copyright @2012 국제선교신문. All rights reserved.
국제선교신문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독자의견

부러움보다 칭찬받는 삶을 살아라.
국제선교신문 |
세상 사람들은 자신이 다른 사람들에게 부러움의 대상이 되기를 원한다.좋은 대학 가서 좋은 직장에 취직해서 부러움의 대상이 되기 원하고 좋은 차타고 넓은 아파트에 살아서 부러움의 대… 더보기
무명 자 같으나 유명한 자요 (고후 6:9) - 화성 수촌 교회
국제선교신문 |
화성 시에 가면 유명한 교회가 있다. 일제 강점기 시대에 만세 사건으로 말미암아 많은 고난과 핍박이 있었던 교회이다. 이렇게 이야기 하면 다들 제암 교회를 떠 올릴 것이다. 그러나… 더보기
밝고 환한 모습이 좋다
국제선교신문 |
그 옛날 웃으면 복이 온다는 코메디 프로가 있었다그만큼 웃는 것이 좋다고 한다웃음이 암을 치료하는 항암제 보다 200백 이상의 치료 효과가 있다는 것은 이제 제법 많이 알려져 있다… 더보기
낙토(樂土)인가? 낙토(落土)인가?
국제선교신문 |
모 방송사에서 취재하여 방영한 충격적인 내용을 보았다.은혜로교회의 신00목사(?)와 그의 아들이 공모하여 벌이고 있는 있을 수도 있어서도 안 되는 하나님을 빙자한 행태였다.방영된 … 더보기
Now
다른 사람과 비교하지마라
국제선교신문 |
“각각 자기의 일을 살피라 그리하면 자랑할 것이 자기에게는 있어도 남에게는 있지 아니 하리니” [갈 6:4]지금 세상에는 가진 것도 많고 배운 것도 많은데 열등감에 빠져 불행한 삶… 더보기
야곱
국제선교신문 |
일인칭 스토리텔링 바이블어느 날 어머니께서 상기된 표정으로 급히 나를 찾으셨다.표정만 봐도 중요한 일이 일어났음을 직감할 수 있었다.어머니는 내 손을 잡고 조용한 곳으로 가서 말씀… 더보기
이삭
국제선교신문 |
스토리텔링 바이블모리아산에서 하나님을 경험한 후 이삭은 하나님에 대해 깊은 생각에 빠졌다.아버지 아브라함에게서 하나님은 어떤 분이실까?그가 어떤 분이시기에 아들인 나마저 제물로 드… 더보기
아브라함이 믿음의 조상이라구요???
국제선교신문 |
스토리텔링 바이블왜 아브라함을 믿음의 조상이라 하는가?아브라함은 노아의 홍수가 지난 후 바벨탑 사건을 넘어서도 한참 뒤에 나타난 세대의 사람인데 어떻게 조상이라 할 수 있는가?실질… 더보기
“농부의 눈으로 본 선악과”
국제선교신문 |
하나님은 왜 선악과를 만들었나요?인간이 먹을 줄 알면서도 선악과를 만드신 건 하나님의 잘못 아닌가요?선악과를 통해서 하나님이 죄와 벌을 조장하시는 게 아닌가요?선악과에 얽힌 여러 … 더보기
“하나님의 침묵과 개입-바벨탑”
국제선교신문 |
스토리텔링 바이블역사해석의 열쇄를 제공해 주는 곳이 있다.창세기1-11장에 나타난 원역사이다.원역사를 읽으며 개인적으로 가장 안타까운 곳 중에 하나는 노아홍수와 바벨탑 사이에 기록… 더보기
주의 사랑으로 물들이는 10월
국제선교신문 |
내 주를 가까이 하게 함은(338장)성도들에게9월이 기도의 달이라면10월은 가을로 물들이는 단풍처럼 우리의 마음을 주께로 더 가까이 가면서 예수님 색으로 물들이기에 적합한 달이다.… 더보기
고난속에 피어나는 하나님의 은혜
국제선교신문 |
아 하나님의 은혜로(310장)길을 걷다보면 아스팔트위의 작은 틈바구니에서 자라는 풀잎을 볼 수 있다.아무것도 자랄 수 없을 것만 같은 열악한 곳이지만 생명체가 자라고 있는 것이다.… 더보기
꽃보다 아름다운 어버이의 사랑
국제선교신문 |
어머니의 넓은 사랑(304장)하나님이 천사에게 세상에 내려가서 가장 아름다운 것 3가지를 가져 오라고 했을 때 천사가 가져온 것은1)아름다운 꽃?2)어린 아이의 웃음3)어머니의 사… 더보기
160장 무덤에 머물러-
국제선교신문 |
“어둠은 빛을 이기지 못한다.”160장 무덤에 머물러-기독교의 복음을 한마디로 요약한다면 ‘십자가와 부활’이다. 만약에 부활이 없다면 기독교는 죽은 종교에 불과 할 것이고, 부활의… 더보기
“??찬송은 힐링의 에너지다??”
국제선교신문 |
“찬송은 힐링의 에너지다”- <214장(통349) ‘나 주의 도움 받고자’>집에 꽃을 심으면 꽃향기가 옆집과 온 동네에 퍼지는 것처럼 찬송은 나 자신뿐 아니라 사랑하는 … 더보기

Search

Recently

Tags

Poll


결과보기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