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된 성도의 길-사56:1~2 중에서

선교논단 wmnews.org

복된 성도의 길-사56:1~2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기자 기사 등록: 08.09 14:56


 

벌써 한 해의 절반을 보냈습니다. 아직도 코로나 팬데믹 상황을 비롯해 우리 삶을 위협하는 요소들이 곳곳에 널려 있지만 마음을 다잡고 후반을 향해 나아가야겠습니다. 이를 위해 오늘 말씀을 삶의 방향으로 삼으면 좋겠다 싶습니다. ‘복된 성도의 길에 대해 말씀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사실 56-66장은 이사야서의 결론에 해당하는데 핵심되는 메시지가 하나님의 은혜로 의롭게 된 사람은 의로운 삶을 살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본문은 이에 대한 첫 명령인 것입니다. ‘정의를 지키며 의를 행하라이와 같이 하는 사람, 이와 같이 굳게 잡는 사람은 복이 있느니라고 하십니다. 정의는 공동체속에서 행해야 할 윤리적 의무(Love People)’를 말하며 의는 하나님께 행해야 할 책임과 의무(Love God)’를 말하는데 이는 우리의 마땅한 일입니다. 그런데 복을 약속하십니다. 이는 죄악 된 세상에서 이렇게 사는 것이 쉽지 않다는 것을 아시기 때문입니다. 그러므로 우리 모두 이를 힘써 행하므로 이 복을 누릴 수 있어야겠습니다.

첫째, 안식일을 지켜 더럽히지 말라 하십니다.

 

에 관한 첫 번째 명령입니다. 이를 서두에서 강조하신 것을 보면 이사야 당시 하나님 백성들은 안식일을 지키는 일에 있어 문제가 많았음을 알 수 있습니다. 아예 지키지 않는 이들도 있었지만 안식일을 지키는 이들도 안식일 준수나 예배가 매우 형식적이었습니다. 그러다 바벨론에 포로되어 가서야 이를 깨닫고 안식일을 지키려 몸부림쳤습니다. 회당을 지은 것이 그 좋은 예입니다. 결국 이것이 포로에서 귀환하게 된 결정적 요인이 되었습니다. 오늘날 우린 어떻습니까? 물론 개인차가 있긴 하지만 코로나 상황이 발생되면서 지난 일년 반 동안 주일뿐 아니라 신앙생활이 흔들렸습니다. 코로나 상황은 신앙생활의 중요한 분기점이 될 것 같습니다.

둘째, 손을 금하여 모든 악을 행치 말라 하십니다.

 

서로에 대해 정의를 지키라는 것입니다. 그런데 Love People이 실종됐습니다. 국가, 사회, 종교의 지도층에 있던 힘 있는 사람들은 백성들의 안위는 안중에 없었고 힘을 이용하여 오직 자기 이익, 자기 배만 채우려 했습니다. 그래서 결국 하나님께서 공의로 심판하실 수밖에 없었던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진짜 주고 싶으셨던 것은 이었습니다. 이를 안타까워하시는 하나님의 마음이 이사야서 곳곳에 서려 있습니다.

그런데 하나님께서 지금 우리 사회의 현 실정을 보시며 무어라 하실 것 같습니까?

 

지금 우리의 형편이, 오늘 성경에서 본 이사야 당시와 별반 다르지 않기 때문입니다. ‘우리 사회에 정의가 있습니까?’ 남의 정의는 말하면서 자신의 정의에 대해서는 입 다물고 있지 않습니까? 그러면서 서로 비난하기에 급급합니다. 이는 하나님께서 말씀하시는 참 정의를 모르기 때문입니다. 이를 안다면 손가락질을 거둘 것입니다. 선지자들처럼 네 탓이 아니라 내 탓이라말하며 통회할 것입니다. 그래서 이러한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정의를 지키며 의를 행하라고 당부하시는 것입니다. ‘이와 같이 하는 사람, 이와 같이 굳게 잡는 사람은 복이 있느니라이 얼마나 귀한 약속인지 모릅니다.

마일리지, 아시잖습니까?

 

경제활동을 할 때마다 점수가 적립되어 여러 혜택을 주는 제도입니다. 쌓이면 가족끼리 나눠 쓸 수도 있습니다. 만일 우리가 매일 매 순간 정의를 지키고 의를 행한다면 하나님께서 약속하신 복이 내 삶에 마일리지로 쌓여가지 않을까요? 이렇게 하므로 쌓인 마일리지는 훗날 큰 복이 될 것입니다. 그렇다면 다소 힘들고 어려워도 이를 행해야 하고 굳게 잡아야 하지 않겠습니까? 지금까지 얼마나 쌓였을까요? 과연 내 자식들이 내 덕을 볼 수 있을까요?

 

 

배성태목사

취재: 국제선교신문 기자    기사입력 : 21-08-09 14:56

Copyright @2012 국제선교신문. All rights reserved.
국제선교신문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 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독자의견

여호와의 말씀을 들으라 - 렘 34:1~7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
어느 나라나 민족 할 것 없이 역사의 굴곡은 있기 마련입니다. 34장은 유다의 패망에 관한 슬픈 역사 이야기입니다. 유다가 어떤 나라입니까? 하나님께서 세우신 곳이지 않습니까? 그… 더보기
글로리 글로리 코리아
국제선교신문 |
지난 7월에 ‘영광스런 대한민국’이란 주제의 음악회를 서울 예술의전당에서 유나이티드문화재단 주최로 개최했다. 80명의 오케스트라와 성악가들의 연주는 웅장했다. 특히 근대 선교사들의… 더보기
참 예배를 회복하자
국제선교신문 |
정부는 <코로나19 감염예방법>을 빌미로, 자유대한민국의 모든 교회들의 예배를 통제하고 있다. 음악콘서트는 5,000명을 허용하고, 전철, 버스는 자유롭게 하면서, 왜 … 더보기
Now
복된 성도의 길-사56:1~2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
벌써 한 해의 절반을 보냈습니다. 아직도 코로나 팬데믹 상황을 비롯해 우리 삶을 위협하는 요소들이 곳곳에 널려 있지만 마음을 다잡고 후반을 향해 나아가야겠습니다. 이를 위해 오늘 … 더보기
인생을 승리하게 만드는 힘의 원천
국제선교신문 |
인생의 1막은 대략 30년이다. 좋은 부모를 만나서 좋은 교육을 받으면 성공한 인생 1막이 된다. 인생 1막은 부모님의 온실 속이다. 그래서 특별히 공부를 잘 하고, 좋은 대학을 … 더보기
한국기독교회와 공산주의
국제선교신문 |
한국교회와 공산주의/그 오랜 인연한국교회는 공산주의의 인연은 오래 되었다.사실한국교회가 사회 공산주의가 교회 안에 침투한 것을 감지한 것은1927년경의 일이다.곧 선교학술지<… 더보기
교인은 20명, 토끼는 200마리(2편)
국제선교신문 |
Y목사님과 약속한 지3년이 흘렀다.목사님은 토끼 고기를 가지고 우리 집으로 오셨다.그 동안200여 마리의 토끼를 모두 팔아 중고 봉고차를 사서 전도하고 심방하여 지금은 교인이40여… 더보기
자살하는 사회에 보내는 희망의 메시지
국제선교신문 |
오늘날 지식 정보화 시대에 살아가는 사람들은 농경시대나 산업화 시대와는 달리 위기에 대처하는 능력이 결여되어 어떤 돌발적인 상황을 만나면 쉽게 인생을 포기 한다는 사실에서 문제점을… 더보기
Hot
열등감은 심리학의 키워 중에 핵심이듯 인생에서도 핵심
국제선교신문 |
'열등감'은 숨겨진 심리학의 키워드 중에 핵심 키워드이다.상담에서 가장 중요한 문제 해결의 열쇠이자,문제를 만드는 모든 배경이기도 하다.어쩌면 심리학의 보물 중 보물이요,신체의 허… 더보기
기도와 성경읽기
국제선교신문 |
우리 기독교인의 신앙생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 생각하다 그것은 바로 기도와 성경읽기라는 생각이 들었다.나는 오랜 기간 장로교인으로 살면서 단 한 번도 교회를 떠나 생활한 … 더보기
하나님께로 오라 그리하면 살리라-왕하1:1~8 중에서
국제선교신문 |
열왕기하서는BC9세기 중반 이스라엘 왕 아합 이후270년 동안 진행된 이스라엘과 유다 왕국의 흥망성쇠에 대한 하나님의 말씀입니다.요동치는 세상사와 정치와 민심을 한눈에 보여줍니다.… 더보기
소리내어 성경읽기-10
국제선교신문 |
6.기타 항목1)목회자성도들의 바람직한 목회상과 소리내어 읽기와 목회자상과 목회자에 대한 신뢰도를 알아보았다<도표>바람직한 목회자의 판단기준은 어떤 것들입니까?구 분좋은… 더보기
인공지능 컴퓨터 설교자
국제선교신문 |
21세기가 시작되면서 새로운 천년의 출발을 맞이하는 기대감에 부풀었던 때가 엊그제 같았습니다.그런데 내년이면 벌써2020년입니다.세월의 빠름이 엄중하게 느껴집니다.이 짧은 세월의 … 더보기
교회가 왜 정치를 해?
국제선교신문 |
교회가 왜 정치를 해!목사가 왜 정치를 해!기독교계는 말할 것도 없고,일반인들도 곱지 않은 시선을 갖고 있다.교회가 나라를 위해 기도하는 것은 맞지만,성직자가 정치에 참여 하는 것… 더보기
선교는 순교다
국제선교신문 |
<고(故)김영화 선교사를 기리며>정성구 박사(전 총신대.대신대 총장)알르젠티에서40여 년간 빈민굴에서,가난과 마약과 알콜 중독으로 소외된 지역에서 생명 바쳐 일하던 김영… 더보기

Search

Recently

Tags

Poll


결과보기

Popular